서울  °C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08월10일mo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정치 > 행정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환경부, 군(육,해,공군) 내 수문정보 공동활용을 위한 협업 추진
수문정보 공유로 군 작전 역량 강화
등록날짜 [ 2020년07월22일 07시55분 ]

[한국종합뉴스/이주영기자] 환경부(장관 조명래)와 국방부(장관 정경두)는 군의 작전 역량 강화를 위해 지난해 12월부터 최근까지 이어진 국장급 정책협의와 실무협의를 거쳐 환경부가 실시간으로 파악하는 전국 556곳의 하천 수위, 강수(426곳) 및 친수지구 침수예측정보 등 수문(水文)정보를 22일부터 본격적으로 공유한다고 밝혔다.

 

이번 정보 공유는 홍수기(5월 15일~10월 15일) 기간 동안 군사 활동(도하훈련 등)의 안전한 수행을 위해 하천 수위 등 환경부의 수문정보에 대한 수요가 군 내에서 점차 증가하고 있는 상황에 따른 것이다.

 

환경부(한강홍수통제소)는 군(육,해,공)에서 유효 적절하게 수문정보를 활용할 수 있도록 단계별로 정보공유를 추진하고 있다.

1단계로 지난 6월에는 2020년 하계 대비 군 부대 내의 기상정보·작전·재난업무 담당자를 대상으로 인터넷 누리집(홈페이지) 수문정보와 홍수알리미 앱 사용자 교육을 실시하여 활용을 독려한 바 있다.

2단계로 오는 2021년 상반기까지 군 내부망에서 운영되고 있는 기상정보체계 내에 수문정보를 탑재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부대별로 ‘관심지역에 대한 실시간 수위 알람’ 등과 같은 실용적인 기능을 추가하여 수문정보 접근성과 활용도를 높일 예정이다.

 

현재 4대강에는 65개 홍수특보지점과 409개 홍수정보지점이 설치되어 각 수계별 홍수통제소에서 이를 관리하고 있다. 홍수통제소는 군에 각 지점의 수위, 강수량, 친수지구 침수예측 정보 등을 제공한다.

 

홍수특보는 하천수위 상승 예측을 통해 범람위험 가능성을 사전에 제공하여 대응‧대피 시간을 확보하는 것을 목적으로 하며,  계획홍수위의 50% 초과 예상인 홍수주의보와  계획홍수위의 70% 초과 예상하는 홍수경보로 구분하여 운영되고 있다.
홍수정보는 고수부지, 천변주차장 등 하천범람 전에도 침수피해가 발생하는 지역에 대한 침수정보를 실시간 하천수위를 바탕으로 제공하고 있다.

 

앞으로 환경부는 수문조사 시설을 새로 설치하는 경우 국방부에도 이를 알려 군 작전을 지원함으로써 환경부-국방부 협력체계를 더욱 강화할 예정이다.

 

김동진 환경부 수자원정책국장은 “수문자료가 수자원의 효율적인 관리뿐만 아니라 군의 작전 역량 강화에도 기여할 것”이라면서, “수문자료를 관리하는 홍수통제소 역시 군 부대에 정보를 제공하기 이전 단계에서 수문자료의 신뢰성과 정확성을 확보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최종태 국방부 국방정보본부 정보기획부장은 “환경부 수문정보를 활용한 전략적인 수해 대응으로 군의 전력 손실을 최소화하고, 지역별 정보 활용으로 안전한 군사활동에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올려 0 내려 0
이주영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인천광역시의회 기획행정위원회 소래지구 우수저류시설 설치 공사현장등 현장점검 (2020-07-22 16:11:10)
8월 17일 임시공휴일 지정 국무회의 의결 (2020-07-21 11:14:07)
여주시, 방문건강관리사업 기간...
옹진군, 장정민 옹진군수 재난...
부산시,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
안양시, 2022년까지 공영주차장...
이천시, 민원실 로비에 시민들 ...
남동구 ‘의사 무능력자’의 부...
시흥 평화의 소녀상 건립 4주년...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