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C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07월12일su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경제 > 증권/금융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부산 ‘모두론’ 시중은행 출시
전국최초 서민 포용금융 본격 지원 시작
등록날짜 [ 2020년06월30일 07시12분 ]

[한국종합뉴스/육성환기자] 부산시(시장 권한대행 변성완)는 전국최초, 서민 포용금융인 부산 ‘모두론’을 30일부터 시중은행을 통해 출시한다고 밝혔다.

 

시는 지난 2월 25일 금융기관 지역재투자 및 저신용등급 포용금융 확대를 위해 BNK부산은행, KB국민은행, NH농협, 하나은행과 모두론 출연 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하지만 코로나19 피해지원 정부 긴급자금(1~10등급 지원)과 수혜대상이 중복되어 시중은행을 통한 출시를 잠정 연기하였으나 정부 긴급자금이 소진됨에 따라 이번에 출시를 결정하게 되었다.

 

부산 ‘모두론’은 대표자 신용등급 6~8등급 및 신용평가등급 BB~CCC인 영세자영업자를 그 지원대상으로 하는 저신용자 전용 특화금융이다. 소위 금융정책의 사각지대에 있는 이들은 제2금융권에서 6%~8%대 금리의 햇살론을 이용하거나, 불법대부업체에서 고금리로 대출을 받아야 해 자금이용에 부담이 컸다.

 

‘모두론’은 포용금융이라는 이름에 걸맞게 지원대상 신용등급 구간을 중저신용자로 확대하여 자금대출의 문턱을 낮추었고, 기존 중저신용자 햇살론이 7%대 금리대지만 부산시의 0.8% 금리 이차보전을 통해 2% 중후반대의 금리로 제공될 예정이다.

 

이번 ‘모두론’의 ▲대출한도는 심사를 통해 업체당 최대 5천만 원까지 지원하고 ▲보증요율은 일반 보증요율 1.2%에서 0.5%포인트 인하된 0.7% ▲취급은행은 BNK부산은행, KB국민은행, NH농협은행, 하나은행이며, 6월 30일부터 시행된다. 자세한 내용은 은행 영업점 또는 부산신용보증재단 각 영업점에서 상담할 수 있다.

 

변성완 부산시장 권한대행은 “포용금융인 부산 ‘모두론’의 출시로 그동안 중저신용자들이 높은 금융기관의 문턱으로 번번이 겪어왔던 금융의 설움이 어느 정도 해소될 전망”이라며 “앞으로 더 많은 금융기관이 지역재투자와 포용금융에 참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올려 0 내려 0
육성환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시흥시, 선정 대리인 제도 시행 (2020-07-03 23:38:36)
서구, 민간 개방화장실 남녀분리 공사비용 최대 1천만 원 지원 (2020-06-15 16:09:00)
경상북도, 코로나 환자치료에 ...
대구시 ‘대구관광 잇! 히어로...
부산시, IP(지식재산) 디딤돌 ...
부산시, 오염된 토양 정화(다이...
동행복권 로또 919회, 1등 당첨...
남동구 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
남동구 청년창업지원센터 입주...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