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C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04월01일wed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경제 > 생활경제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안산시, 지역 화폐 ‘다온’ 가맹점 확보 온 시민 함께 노력
등록날짜 [ 2019년03월31일 17시48분 ]

[한국종합뉴스]안산시가 지역화폐 ‘다온’ 가맹점 확보를 위해 추진하는 독특한 정책이 눈길을 끌고 있다.

가장 눈길을 끄는 것은 동네마다 자원봉사 형태로 활동하는 ‘통장’을 활용한 홍보 방법이다.

일반적으로 통장은 해당 지역에서 오랫동안 거주하고 있는 사람이 맡는 경우가 많다.

안산시의 지역화폐 명칭은 ‘다온’. 한자로 많을 다(多), 따뜻할 온(溫)으로, 많은 사람들이 따뜻하게 살자는 의미를 담고 있다. 순우리말 중 ‘애틋한 사랑’의 뜻을 가진 ‘다솜’이란 단어가 ‘다온’으로 변형돼 쓰이는 경우도 있다.

지역화폐 다온을 알리기 위해 참여하는 통장은 모두 1,146명. 이들은 다온을 알리면서 가맹점 모집도 병행한다. ‘일당백’의 역할을 톡톡히 해내고 있는 것이다.

안산시에 등록된 자원봉사자 10만명도 가맹점 모집 홍보 요원으로 나섰다. 시 전체 인구 70만여명의 1/7이다. 3인 가족을 기준으로 한다면 2가구 당 1명은 다온을 알리기 위해 나선 셈이다.

여기에 체납실태 조사원으로 구성된 ‘다온 서포터즈’ 110여명도 상품권홍보와 가맹점 확보 요원으로 활동 중이다.

시 공무원도 이에 질세라 자율적으로 1인당 3개 이상 가맹점 모집을 목표로 발 벗고 나섰다.

또 각 초·중·고교, 유치원 등에서도 가정통신문을 보내 아이들과 부모들에게도 다온을 널리 알리고 있다.

모든 안산 시민이 ‘따뜻하게 잘 살자’는 같은 뜻을 가지고 함께 뛰고 있는 셈이다.

윤화섭 안산시장은 “안산사랑상품권 ‘다온’이 경기 침체로 어려운 분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며 “다온이 골목경제 살리기의 일환으로 추진되는 만큼, 기업과 단체, 시민의 많은 관심과 협조를 바란다”고 강조했다.

한편, 안산시 지역화폐 다온은 지류식 40억원, 카드식 160억원(정책수당 120억원, 일반판매 40억원) 등 총 200억원으로, 4월 1일부터 발행한다.

올려 0 내려 0
이수윤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연수구,무료 실버농장 분양 (2019-04-01 13:39:08)
남동구, 원도심 골목 주차난 해결 나선다 (2019-03-29 22:10:00)
미추홀구, 주민자치센터 강사수...
인천 중구, 재활용 정거장 운영...
인천시, 기업수요맞춤형 기술개...
남동구의회, 2019회계연도 결산...
부평구, 올해 1만868개 일자리 ...
서구, 해외입국자 관리 강화 전...
이천시, 간편한 ‘부동산전자계...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접속자